로더
전자서명란
서명초기화
확인

스킵 네비게이션


언론보도

언론보도

군산고용센터, 지역산업맞춤형 일자리 사업 선정
지원센터 | 2019-02-01 11:34:05 | 240
링크 :

군산 고용위기 종합지원센터(이하 고용위기 지원센터)는 당초 올해 4월 4일까지 운영예정이었던 ‘고용노동부 2019년 지역산업 맞춤형 일자리창출 지원 공모사업’에 선정, 국비 23억 8000만원을 지원받아 12월 31일까지 연장 운영된다고 밝혔다.

지난해 취업의 기반을 다진 고용위기 지원센터는 올해에도 속도감 있고 극대화 된 취업성과를 위해 월 1회 ‘희망 찾기 구인구직 만남의 날’을 상시 운영할 계획이다.

또한, 8개 장・단기 신산업 전문 직업훈련교육으로 ▲신재생 에너지 전기기능사 양성과정 ▲자동차 전문인력 양성과정이 진행되며, 취업의욕고취 및 구직기술 향상을 위한 ▲취업지원 맞춤형 프로그램 ▲마음관리역량 강화 및 스트레스 해소 프로그램 ▲창업 지원사업 ▲중소기업 맞춤형 지원 사업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박남균 센터장은 “GM군산공장 퇴직자들의 실업급여 종료시점이 가까워짐에 따라 취업・전직・창업・직업훈련에 수요가 높아질 것”이라며 “군산의 취업일번지로서 새로운 출발의 디딤돌 역할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고용위기 지원센터는 지난해 1만1070건의 상담실적과 2305명의 인원이 참여해 262명이 취업하는 성과를 거뒀다.

 


임태영 기자  0176571024@hanmail.net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9-04-04 14:44:34 공지사항(으)로 부터 이동됨]
닫기
직원공간